yellow01_next.gif LDS/후기성도

 yellow01_back.gif앞으로   

 

교회의 교리상의 그리스도


미국의 한 저명한 뉴스 잡지가 2000년 11월호 표지에 "몰몬의 길"이란 표제와 "어떻게 유타를 근거로 한 교회가 세계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종교가 되었는가"라는 부제를 대담하게 붙였다.

그런데 몰몬은 기독교인인가? 예수 그리스도 후기성도 교회가 전세계에서 계속해서 주의를 끄는 가운데, 역사가 채 175년도 안 된 한 교회의 가르침에 익숙하지 않은 기자들이나 사람들이 흔히 하는 질문 가운데 하나이다.

"우리는 기독교인입니까? 몰론 그렇습니다." 하고 고든 비 힝클리 교회 회장이 1997년에 종교 신문 기자들과의 간담회에서 말했다. "우리의 모든 교리나 종교 예배 의식은 모두 하나의 기본적인 교리에 기초를 두고 있습니다. '우리는 영원하신 하나님 아버지와 그의 아들 예수 그리스도와 성신을 믿는다.' 이것이 우리 신앙개조의 첫번째 조항이며, 다른 모든 것들은 그로부터 흘러나옵니다."

하지만, 약간의 혼동은 여전히 남아 있는데, 이는 부분적으로 일부 기독 교회들이 크리스쳔의 정의를 좁게 정의하고 있기 때문이다. 한 기독 학술 자료를 예를 들어 보면, 그 안에 정의된 48개 기독교 종파에 예수 그리스도 후기성도 교회를 포함시키지 않았으며, 브리감 영 대학교 (BYU)와, 브리감 영 대학교 하와이 캠퍼스 및 릭스 대학을 기독교 학교로 분류하지 않고 있다.

일부 기독교인들이 이 교회를 별개의 조직으로 볼 수도 있게 하는 차이점에 대해 교회는 어떠한 변명도 하지 않는다.

"어떠한 사람도 주 예수 그리스도에 의해 행해진 구속을 우리보다 더 문자 그대로 믿는 사람들은 없을 것입니다." 하고 힝클리 대관장이 말했다. "어떠한 사람도 그분이 하나님의 아들이시고, 인류의 죄를 위해 돌아가셨으며, 무덤에서 일어나셨을 뿐 아니라, 살아 계신 하나님 아버지의 살아 계신, 부활한 아들이심을 우리보다 더 근원적으로 믿는 사람들은 없습니다."

브리검 영 대학교의 종교학 교수인 스티븐 이 로빈슨은 다음과 같이 말했다. "그러한 논쟁들은 결국에는 이 사실에 귀착됩니다. 즉 ' 말일성도들은 다른 기독 교회들과 다르다'."

그러한 핵심적인 차이점 가운데 하나는 2000여 년 전 그리스도의 사도들이 죽은 후에 예수 그리스도 교회뿐 아니라 교회를 인도하는 권능도 없어졌다고 하는 후기성도의 가르침에 있다.

회원들은 19세기—그런 연유로 "후기"란 명칭이 붙은 주님의 교회가 신성한 권능에 의해 지상에 회복되었다고 믿고 있다. 따라서 "후기성도"라는 명칭은 교회 회원을 일컫는 말이다.

"이 위대한 회복은 . . . 1820년에 주님께서 조셉 스미스란 이름의 어린 소년에게 교회를 다시 세우도록 부름을 주시는 것으로 시작되었습니다." 하고 교회의 총관리 역원인 칠십인 정원회의 존 비 딕슨 장로가 말했다.

"그 당시 교회들 간의 혼란으로 인해 당혹해 하다가, (스미스는) 어떤 교회가 옳은지 알기를 원했습니다. . . . 뉴욕 주 북부의 성스러운 숲 속에서, 이 어린 소년은 아버지와 아들의 방문을 받았으며 기존의 어떠한 교회에도 속하지 말라는 말씀을 들었습니다. 그는 자신이 예수 그리스도 교회을 다시 세우기 위해 하나님이 쓰시는 도구라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기독교인의 신앙과 권능과 예배 의식의 회복에 대한 이 믿음은 기독교에서는 독특한 것이다. 후기성도는 또한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이 신약 시대 이후의 철학과 결합된 경전외적인 믿음이나 독단적인 교리에 얽매이지 않고, 순수하고 완전한 상태로 회복되었다고 믿는다.

교회의 십이사도 가운데 한 명이며 전 유타 대법원 판사였던 댈린 에이치 옥스 장로는 예수 그리스도 후기성도 교회의 회원들이 다른 기독교인들을 존중하며, 자신의 믿음을 선포하되 다른 사람들의 명예를 훼손하지 않도록 가르침을 받고 있다고 말하고 있다.

"오늘날의 세상에서 상호 협력의 필요성이 높아가고 있습니다."라고 최근에 칠십인 정원회의 일원인 교회 지도자 랜스 비 위크먼 장로와 공동 저술한 소책자에서 옥스 장로는 이야기하고 있다. "극심한 가난, 심해져 가는 불관용, 많은 지역 사회에서 만연하고 있는 악의 시대에, 일반 원리들을 공유하고 있는 종교 조직들은 어떤 행동을 같이 할 많은 기회를 갖고 있습니다."

그들은 이렇게 덧붙인다. "예수 그리스도 후기성도 교회는 교리를 균질화 시키거나 타협하려는 세계 교회 주의적인 대화에 참여하지 않습니다. 그러나...교회들은 자신의 교리와 가르침들을 타협하지 않고도 일반 원리에 입각한 상호 신뢰의 기초 위에서 협력할 수 있습니다....상대방에 대한 진정한 배려와 상대방의 믿음에 대한 존중은 말일성도들이 다른 이들과 맺는 관계의 특징입니다."

예수 그리스도 후기성도 교회가 다른 종교들을 대하는 선의의 자세는 교회의 세계 본산인 유타 주에서 분명하게 나타난다. 말일성도들이 주권을 쥐고 있는 그 곳에서, 말일성도들은 오랜 세월에 걸쳐서 건물이나 임시 집회 장소를 위해 기부금을 필요로 하는 유대교, 로마 카톨릭 및 신교 지역 사회에 도움을 주어 왔다.

큰 신교 교파에서 솔트레이크시티에 대형 집회 장소를 세우고자 한다고 발표했을 때 고든 비 힝클리 회장은 이렇게 반응을 보였다. "그들을 환영합니다. 그들이 편안한 마음을 가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가상 인터뷰 제목

• 브리검 영 대학교 고대 경전학 교수 로버트 엘 밀렛

• 브리검 영 대학교 고대 경전학 교수, 스티븐 이 로빈슨



링크

살아 계신 그리스도: 사도들의 간증                                        (자료원: 교회 공식사이트)

  yellow01_next.gif LDS/후기성도yellow01_next.gif교회의 교리상의 그리스도

 yellow01_back.gif앞으로  


         All Contents Copyright by 1999-2012
http://www.ldskorea.net
TEL: 010-4236-9900 / 070-7620-9900 / FAX: 031-726-9966
For questions and comments, send e-mail to
pcway@naver.com